profile 민구와말

작성자: 김완수 조회 수: 8

 

 

ncnong_9086__1.jpg

 

가을 추수가 끝난후 논바닥에 눕혀있는 볏집을 살짝 들추면

볏짚아래 예쁘게 피어있는 '민구와말' 입니다.

profile

유미

2021.10.20 19:16

아직은 낯선 아입니다.

논이 없는 곳에 살다보니 좀처럼 만나기가 어려운 아이구요.

즐감합니다.

List of Articles